아토피 피부염


목차

증상 

  • 특징적인 증상: 심한 가려움증 → 긁거나 문지르면 피부질환 악화 → 심한 병변은 다시 가려움증을 유발 
  • 연령에 따라 3단계로 구분(→ 임상양상과 피부병변의 분포가 다름) 

 

유아기(생후 2개월~2세)

  • 생후 2~3개월 이후에 급성 병변으로 시작 
  • 병변 부위: 얼굴의 양 볼에 가려움성 홍반이 나타나는 것이 특징적(태열), 머리와 사지의 폄쪽(extensor)에도 병변 발생 
  • 병변이 발생하지 않는 부위: 피지 분비가 많은 콧등과 기저귀가 닿는 부위 
  • 삼출이 심한 경우도 있고, 때로 감염을 일으켜 딱지, 고름물질(농포), 침윤성 병변을 보이기도 한다.

 

소아기(2~10세)

  • 병변 부위: 팔꿈치 앞부위, 오금부 등의 굽힘쪽(flexor), 엉덩이, 눈꺼풀, 손목, 발목 등에도 발생 
  • 귀 주위의 틈새(periauricular fissure)가 발생하며 진물이 나거나 딱지를 형성 
  • 유아기보다는 급성 병변이 적고 아급성 병변이 많으며, 삼출성 병변보다는 건조증상이 심함

 

성인기

  • 소아기와 비슷한 분포(굽힘쪽, 목의 양측, 얼굴 등), 태선화와 같은 만성 병변이 많은 발생
  • 소아기의 경우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굽힘쪽에 병변이 더욱 뚜렷, 얼굴에 홍반이 특징적으로 관찰됨

 

 

 

진단

  • 임상양상은 매우 다양, 특이한 검사소견이 없어 임상양상을 종합한 한국인 아토피피부염 진단기준에 따라 진단

 

한국인 아토피피부염의 진단 기준 (2005)

주진단 기준

  1. 가려움증
  2. 특징적인 병터의 형태와 분포
    1. 2세 이하: 얼굴, 몸통, 팔다리의 폄 부위 
    2. 2세 이상: 얼굴, 목, 굽힘 부위
  3. 아토피 질환 (천식, 알레르기성 비염, 아토피피부염)의 병력 또는 가족력

 

보조 진단 기준

  1. 피부건조증
  2. 백색 비강진
  3. 눈주위의 습진성 병변 혹은 색소침착
  4. 귀주위의 습진성 병변
  5. 구순염
  6. 손, 발의 비특이적 습진 
  7. 두피 인설
  8. 모공 주위 피부의 두드러짐
  9. 유두 습진 
  10. 땀 흘릴 경우의 소양증
  11. 백색 피부묘기증
  12. 피부단자시험 양성반응
  13. 혈청 면역글로불린E (IgE)의 증가
  14. 피부 감염의 증가

상기 주 진단기준 중 적어도 2개 이상 + 보조 진단 기준 중 4가지 이상

 

 

 

치료 

  • 아토피피부염 치료의 목표 
    1. 건조한 피부에 대한 적절한 수분공급(hydration) 
    2. 악화요인의 제거 
    3. 가려움증과 피부염을 감소시키는 것 

 

유발요인과 악화인자 제거 

  1. 자극원 
    • 비누, 세제, 화학약품, 모직 및 합성섬유(면이 좋음)를 피한다. 
    • 새 옷은 세탁 후 입도록 한다(잔류 세제가 없도록 잘 헹궈야 한다). 
    • 온도와 습도 관리: 온도나 습도가 너무 높거나 낮은 환경은 가려움증을 유발, 급격한 온도변화를 피한다. 
  2. 알레르겐 
    • 흡입 알레르겐: 집먼지진드기가 중요; 살충제, 침구/카펫 관리 
    • 음식 알레르겐: 우유, 계란, 땅콩, 밀, 콩, 생선; 회피요법, 탈감작 치료 
    • 접촉항원: 니켈이나 국소 치료제 성분 
  3. 피부감염 예방 및 치료 
    • 매일 샤워하고 손을 잘 닦도록 한다. 감염된 경우 감염에 대한 치료 병행 
  4. 정서적 요인 : 정서적 지지, biofeedback 등

 

피부 보습 

  1. 미지근한 물에 10~20분 정도 입욕하는 것이 좋으며, 이때 때를 밀어서는 안된다. 
  2. 피지를 과다 제거하지 않는 저자극 아토피 비누는 사용할 수 있다. 
  3. 목욕 후 3분 이내에 보습제를 발라준다. 증상이 없어도 하루 2회 이상 바른다. 

 

치료 약제 

  1. 국소 스테로이드: 급성 악화기의 기본 치료제. 높은 강도의 제제로 2주 이상 사용하지 않음 
  2. 국소 면역조절제(tacrolimus; calcineurin inhibitor): 유지요법으로 장기간 사용 가능 
  3. 경구 항히스타민제: 가려움증 완화, 진정작용 
  4. γ-linolenic acid(달맞이유) 경구투여: 효과 면에는 이견이 있으나 안전하다는 장점 

 

기타 치료 

  • 자외선 치료, 전신 스테로이드, cyclosporin, IFN-γ

참고자료

  • 대한피부과학회. 피부과학 6판(2014). 9장 p202-212
PC
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