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소생술: 자동제세동기


목차
  • 제세동이 왜 필요한가? 갑자기 발생된 심정지의 대부분은 심실세동에 의해 유발 → 심실세동의 가장 중요한 치료는 전기적 제세동(electrical defibrillation)
  • 제세동을 신속하게 시행할 것!! ( 제세동 성공률은 심실세동 발생 직후부터 1분마다 7~10%씩 감소하기 때문)

 

 

 

자동제세동기란? 

  • 의료지식이 충분하지 않은 일반인이나 의료제공자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환자의 심전도를 자동으로 분석하여 제세동이 필요한 심정지를 구분해주며, 사용자가 제세동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장비

 

 

 

자동제세동기의 종류

  • 구조자에게 제세동을 유도하는 방법에 따라 두 가지 형태로 분류

완전 자동제세동기(fully automated)

반자동 제세동기(semi-automated)

전원을 켠 후 환자의 가슴에 패드를 부착하면 제세동기 스스로 환자의 심전도를 분석하고, 에너지를 충전하여 구조자에게 알린 뒤에 제세동을 자동적으로 시행

심전도를 분석하여 제세동이 필요한 경우에 구조자로 하여금 제세동 시행 버튼을 누르도록 음성 또는 화면으로 지시

① 우리나라의 경우 현재 반자동제세동기가 주로 보급되어 있음(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자동제세동기 교육 및 홍보가 부족하기 때문)

 

 


자동제세동기 사용 방법

자동제세동기의 종류 및 제조회사와 상관없이 기본적인 사용 원칙은 같다. 

1단계

  • 자동제세동기를 심폐소생술에 방해가 되지 않는 위치에 놓은 후에 전원버튼을 누른다. 

이미지

 

2단계

  • 환자의 상의를 벗긴 후, 두 개의 패드를 환자의 가슴에 단단히 부착
  • 패드 부착 부위에 땀이나 기타 이물질이 있으면 제거 후 패드 부착
  • 패드 부착방법

전외 위치법(antero-lateral placement): 가장 흔히 사용되는 방법: ① 오른쪽 빗장뼈 아래 ② 왼쪽 젖꼭지 아래의 중간겨드랑선(midaxillary line)

전후 위치법: 두 개의 패드를 가슴의 앞뒤로 부착(흉골의 왼쪽, 등의 견갑골 밑)

 

3단계

  • 자동제세동기는 2분마다 환자의 심전도를 자동으로 분석하여 제세동의 필요성을 판단
    • 자동제세동기에 심전도를 분석하는 동안 혼선을 주지 않기 위해 환자와의 접촉을 피하고, 환자의 몸이 움직이지 않도록 한다.
    •  119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거나 환자가 회복되어 깨어날 때까지 심폐소생술과 제세동을 반복하여 시행할 것

 

4단계

 

자동제세동기

구조자

제세동이 필요한 경우

  • ‘제세동이 필요합니다’(음성 또는 화면 메시지), 스스로 제세동 에너지 충전 → ‘제세동 버튼을 누르세요’(음성 또는 화면 메시지)
  • 안전을 위하여 심정지 환자와 접촉한 사람이 있는지 확인 → 제세동 버튼을 누른다.

제세동이 필요하지 않은 경우

  • ‘제세동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 심폐소생술 재개

 

5단계

  • 제세동을 시행한 후 지체 없이 심폐소생술 재개(즉시 가슴압박 시작)


참고자료

  • 보건복지부/질병관리본부/대한심폐소생협회. 2015 심폐소생술 가이드라인(2015 Korean Guidelines for Cardiopulmonary Resuscitation and Emergency Cardiovascular Care)
PC
화면